66.♡.79.9
100.♡.182.28
1. 써르현스리-4,800점
2. 전창빈-2,400점
3. 양바다-2,400점
4. 피승정-2,400점
5. 박승정-2,100점
6. 표기정-2,100점
7. 차동민-2,100점
8. 권현석-2,100점
9. 안용철-2,100점
10. 구동오-2,100점
11. 피수용-2,100점
12. 우성훈-1,500점
13. 황민찬-1,500점
14. ewew23df-642점
15. 염성찬-600점
16. 준재현-600점
17. 주환희-600점
18. 노윤우-600점
19. 우세원-600점
20. 추성한-600점

총 게시물 133건, 최근 0 건
   

86년 서진 룸살롱 살인사건 범인들

글쓴이 : 부킹매너 날짜 : 2018-07-16 (월) 22:13 조회 : 5975

1986년 8월 14일 서울특별시 강남구의 대형 룸살롱인 서진회관에서 일어난 집단 살인 사건,

목포 출신 조직폭력배들의 사소한 술자리 시비가 희대의 패싸움 집단 살인 사건으로 커져

반대파 조직원 4명이 살해되고 주범 2명은 처형되었다.

 

1.gif

주범 중 한명인 행동대원 고금석 체포 당시

(체포 당시 22세, 사형 당시 25세) 

 

2.gif

서울목포파 행동대장 김동술 체포 당시

(체포 당시 23세, 사형 당시 26세)

 

당시 20대 초반에 불과했던 고금석과 김동술은 앞장서서 칼과 방망이를 들고

상대파 8명이 회식 중이었던 방으로 들어가 4명을 칼로 찌르고

방망이로 때려 죽이는 등 잔인하게 살해했다.

 

3.gif

86년 두목 장진석 (25세)과 행동대장 김동술 (23세) 체포모습 

 

4.jpg

이들은 도망치는 상대파 조직원까지 끝까지 쫒아가 살해했는데

당시 복도는 전부 피바다여서 형사들도 잔인함에 치를 떨었다고 한다.

 

5.png

수배 중 이틀만에 체포되는 서진 룸살롱 집단 살인사건 가담자 중 한명인

서울목포파 간부 양회룡 (당시 25세, 디스코클럽 운영)

 

6.jpg

체포 당시 두목 장진석 (왼쪽, 당시 25세)

서울 목포파 행동대장 김동술 (당시 23세) 

 

7.jpg

 

서울로 압송되어 온 김동술과 고금석은 TV 카메라 앞에서도 고개를 뻣뻣이 들고

전혀 반성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 충격을 주었다. 그러나 이들의 허세는 오래 가지 못해서

재판에서 검사가 사형을 구형하자 엉엉 울면서 죽을 죄를 졌다고 하소연하는 등

처량한 모습으로 돌변했다고 한다.

 

주범 김동술과 고금석은 사건이 발생한 지 3년이 지난 1989년 8월 4일, 사형이 집행되었다.

김동술을 집행할 때, 버튼을 눌렀는데도 바닥이 사라지지 않아,

옆에 김동술을 내버려둔 채 교수대를 수리했다고 한다.

김동술은 45분동안 덜덜 떨면서 누워 있다가 재집행을 받고 형장의 이슬로 사라졌다.

 

이 사건의 가해자들을 보면 사건 당시를 기준으로 조직원들은 죄다 20대 초중반으로

사형당한 2명, 김동술과 고금석은 사건 당시 23살, 22살에 불과해서

이들의 잔인성은 담당 형사, 검사들에게 충격을 주었다.



이슈인 - 86년 서진 룸살롱 살인사건 범인들, http://issuein.com/?mid=index&document_srl=11645097





   

총 게시물 133건, 최근 0 건
제목 글쓴이 조회
 기억 나십니까? 포니1 밝히리 355
 국민학교 소풍가서 찍은 사진 밝히리 449
 그때 그시절의 수학여행 회원 684
 국민학교 교실 풍경 회원 1316
 90년대쯤의 우라나라 자동차들 기억나실겁니다. 회원 1046
 학력고사 세대들은 아는 가스렌지 밝히리 624
 국민학생의 위엄 회원 21176
 60년대 부유층 가정의 모습 메리트맹자 6740
 추억의 간판들 회원 32465
 용산역의 변신 회원 18647
 1950년대 미스코리아 세븐에이드 19371
 한국 현대사 속 풍경들 회원 14614
 1970년대 추억의 고속버스 세븐에이드 45096
 국민학교 추억열차 세븐에이드 34139
 1986년 서울 한강 풍경 사우나 14607
 86년 서진 룸살롱 살인사건 범인들 부킹매너 5976
 1980년대 한국의 패스트푸드 매장 밝히리 7469
 50여년전 담배광고 손님은왕이다 5937
 1978년 양재동 회원 80007
 일본 다큐사진작가가 찍은 청계천의 옛 모습 밝히리 3401
 1  2  3  4  5  6  7  맨끝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